default_setNet1_2

문화향유 지원사업 통한 지역 문화안전망 구축

기사승인 2020.02.18  11:59:48

공유
default_news_ad1
   
문화체육관광부와 지역문화진흥원은 지역의 문화생태계 구축을 위한 다양한 문화향유 지원사업을 통합해 추진할 기초 지자체를 공모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지역문화진흥원(원장 김영현, 이하 진흥원)과 함께 지역의 문화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3월 6일(금)까지 다양한 문화향유 지원 사업을 통합해 추진할 기초 지자체를 공모한다.

올해 처음 추진되는 ‘지역 문화생태계 구축 통합공모’ 사업은 그동안의 개별 단위 중심 사업에서 벗어나 수요자 중심으로 자생적 문화 현장의 생태계를 직접 지원하고 견인하는 전달 체계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문체부는 이번 공모를 통해 4~5개 지역을 선정해 주요 문화향유 지원 사업인 ▲ (문화예술교육) 신중년문화예술교육, ▲ (인문정신문화) 인생나눔교실, ▲ (문화다양성) 무지개다리, ▲ (지역문화진흥) 문화이모작, 지역문화콘텐츠특성화, 지역문화 인력 배치 등 6개 사업비의 일부를 묶어, 성과 평가를 통해 지역별 연간 사업비 최대 3억 원을 최대 2년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공모에 참여할 기초 지자체는 사업을 수행할 주관단체를 지정하고 통합 운영전략과 단위 사업계획을 함께 수립해 문체부에 제출하면 된다.

특히 문체부는 단순히 여러 사업을 모아 지원하는 것이 아니라, 지역 주도로 읍·면·동 생활권 단위에서 주민과 시설, 프로그램을 총체적으로 연결해 주민 삶에 밀접한 문화안전망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에 통합 운영전략과 사업계획서에는 사업 대상 지역의 문화적 여건, 인적·물적 자원을 면밀히 파악해 지원 대상 6개 사업을 문화사업의 가치사슬 관점에서 교육·체험(동기), 주민활동가 발굴(양성), 활동 지원(활동), 공동체 형성(확산) 과정과 긴밀하게 연계해 지역의 자생적 생태계를 구축하는 계획을 담아야 한다.

새로운 사업방식에 대한 지역의 이해를 돕기 위해 2월 18일(화)부터 21일(금)까지 ▲경인 충청권 강원권 ▲경상권 ▲전라권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설명회 참여 신청서는 진흥원 전자우편(festival@rcda.or.kr)으로 제출하면 된다.

 

                  <사업 설명회 일정(진흥원 주관)>

   
 


문체부는 앞으로 지역 내에 사회적 가치가 발생할 수 있도록 전문 컨설팅단을 구성해 지역 여건에 맞는 사업의 기획과 시행을 지원하고 사업성과를 점검해 통합 지원 대상 사업 분야와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로써 문화분권 시대에 지역과 협력해 지역의 문화 자치 역량을 키우고 일상 속의 문화를 실현해 나갈 방침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행복의 기준이 소득에서 삶의 질로 바뀌고 일상에서 문화를 누리고 문화 활동에 참여하는 것이 국민의 기본 권리라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다"며, "문화 환경 변화에 대응한 이번 사업을 통해 문화정책이 삶의 행복 증진, 공동체 강화, 지역격차 해소 등 개인과 지역, 사회가 발전하는 데 실질적인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전인교육 webmaster@ihumancom.net

<저작권자 © 전인교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6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